[오늘음악] 셀틱 우먼 – Níl Sé’n Lá 니신라

셀틱우먼.사진: 인터넷
-Advertisement-

셀틱우먼/사진: wkar

기성용이 선수로 뛰었던 스코틀랜드의 셀틱(Celtic)

영국은 잉글랜드, 스코틀랜드, 북아일랜드, 웨일스 등으로 나뉘는데, 그중 스코틀랜드에는 독특한 전통과 음악, 전설들이 내려온다.

스코틀랜드는 지리적으로 북유럽과 가까와 머리색도 금발이 많고 파란 눈, 녹색 눈, 회색 눈동자를 가진 사람들도 많다.

이제 소개하는 금발의 4명의 여성들이 이름하여 ‘셀틱 우먼’을 결성해 세계적인 히트를 치게 되는데 이 중 한 명은 주로 바이올린을 연주한다.

너무도 아름다운 여성 3중창의 화음도 그렇지만, 옆집 사는 도로시마냥 마냥 귀엽고 천진난만 하다.

춤 실력도 화려하다.

셀틱 우먼이 부르는 영어 노래는 스코틀랜트 액센트가 많아 한때 많은 팬들이 일상생황에서 이 엑센트를 흉내 내기도 했다.

안개가 자욱한 험악한 산세를 이룬 스코틀랜드. 남자가 치마를 정장으로 입고, 미국의 각 행사에 자주 등장하는 백 파이프로도 유명한데 스코틀랜드 의상의 십자가 패턴은 여러 의류 브랜드에서 사용한다. 왠지 귀족같은 느낌.

스코틀랜드의 전통과 리듬, 용모 등과 일반 팝 음악으로 전세계인을 사로잡은 ‘셀틱 우먼’ 요즘은 결혼과 출산 등으로 활동이 뜸해 많은팬들을 애타게 하고 있다.

더말해 무엇하랴? 한번 들어 보시기를 추천한다.

유진 리/ 작곡가,오케스트라 지휘자

<가사 내용>

어젯밤에 한 집에 와서
내가 머물고 있다고 그 여자에게 말했습니다
.
“달은 밝고 내 바이올린은 연주를 위해 조정되었습니다.”밤이 길
다고 말해 달이 빛난다 고 말해줘
잔을 채워 노래를 부르고
음악이 흐르기 시작한다떠오르는 빛은 신경 쓰지 마
낮이나 새벽의 흔적은 없어
내 맘속에는 아직 밤
이고 우리는 아침까지 여기있을거야

Níl sé ina lá, níl a ghrá,

아직 낮도 아니고 
빛나는 별빛을 볼 수 있습니다 .

잔을 한 번 더 채우고
빈 병에주의하지 마십시오
물을 포도주로
바꾸고 파티를 최대 속도로 높이십시오

바람과 비가 부는 추위 속으로 나가지 말아라
. 불은 금빛을 타 오르고
여기에 음악이 흘러 Níl sé ina lá, níl a ghrá,
밤이 길다고 말해 달이 빛난다 고 말해줘
잔을 채우고 노래를 부를 게
그리고 우리는 모든 노래가 불릴 때까지 계속 음악을
Níl sé ina lá, níl a ghrá,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