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하정우,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 벌금 1천만원

-Advertisement-

하정우/CJ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하정우가 프로포폴 불법 투약 혐의로 벌금형에 약식기소 됐습니다.

3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강력범죄형사부(원지애 부장검사)는 지난달 말 하씨를 벌금 1천만 원에 약식기소했습니다.

약식기소는 징역형이나 금고형보다 벌금형이 적절하다고 판단할 때 정식 재판에 회부하지 않고 서면 심리로 약식명령을 청구하는 절차인데요. 법원의 판단은 아직 나오지 않았습니다.

하정우는 이날 소속사를 통해 입장문을 내고 “지난달 28일 프로포폴 관련으로 벌금형 처분을 받게 됐다”며 “그동안 검찰 수사 과정에서 모든 사실을 말씀드렸고, 그에 따른 처분을 겸허한 마음으로 받아들인다”고 말했습니다.

하정우는 “과분한 사랑을 받아온 배우로서 더 엄격한 자기관리가 필요하였음에도, 실제 (여드름 흉터 치료) 시술을 받았기에 잘못으로 여기지 못한 안일한 판단을 반성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영상:연합뉴스TV>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