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도로 한복판서 남성 나체 활보 소동도

-Advertisement-

2일 제주시 애월읍 신엄리 일주도로에 나체로 서 있는 한 남성/연합뉴스.독자 제공

제주 일주도로 한복판에서 나체 상태의 남성이 돌아다니는 소동이 벌어졌다.

2일 오후 1시 25분께 제주시 애월읍 신엄리 자운당사거리 인근을 한 남성이 알몸으로 활보하고 있다는 신고가 112에 접수됐다.

이 남성은 인근 상점에서 소란을 피운 뒤 밖으로 나와 옷을 벗고 이같이 행동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신고 접수 즉시 출동해 10분 만에 해당 남성을 안전한 곳으로 옮겼다.

하지만 그사이 경찰에 같은 신고가 6건이나 접수됐고, 도로의 차량 운행도 잠시 정체됐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119구급대와 함께 이 남성을 제주시 내 병원으로 이송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까지 정신 건강 문제로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이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돼 당장 공연음란죄로 입건하지 않고, 병원으로 옮겨 치료를 받게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