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주말 화끈한 ‘K-POP 월드 페스티벌’ 즐기세요

-Advertisement-

주 애틀랜타 총영사관(총영사 박윤주)과 KTN방송국이 공동 주최하는 2021 K-Pop 월드페스티벌 미동남부 지역 예선전이 17일(토) 오후 1시 30분부터 KTN Ballroom에서 개최된다.

2016년부터 시작되어 올해 제 5회째를 맞는 이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으로 인해 예년과 달리 가창 부분 없이 댄스 경연만 이루어지며 온라인 오디션을 통해 사전 선발된 총 10팀이며 K3U와 4REIGN 등 댄스 그룹 2팀, 메리 카터, 시온, 아마 야 존슨, 나리, 피오나리스, 스테파니 에피 그바, 에스더 후 아이, 피오 투타 아웅  등 댄스 솔로 8명 총10 명이 기량을 펼칠 예정이다.

이번 예선전은 K-Pop과 한국문화를 사랑하는 재외동포 및 현지인 누구나 관람이 가능하며, 진행은 다년간 K-pop 및 K-문화 행사 진행을 맡아온 영국계 미국인 GEM(George Elizabeth Mary Taylor)이 맡는다. 관람객 입장은 오후 1시부터 가능하며, 입장 시 발열체크 및 실내에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이날 미동남부 지역 예선을 통과한 5팀은 본선 참가자격(동영상 심사)이 주어지며, 여타 미국 내 참가자들과의 사전심사를 통해 최종 본선에 진출하는 참가자는 오는 10월 15일 한국 창원에서 개최되는 비대면 K-Pop 페스티벌 세계대회에 미국 대표로 출전하게 된다.

– KTN Ballroom 주소 : 3120 Crossing Park NW, Norcross, GA 30071

<유진 리 대표기자>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