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일본 바짝 얼게 만든 ‘이순신 파워'” (종합)

-Advertisement-

[올림픽] ‘이순신 정신’ 글귀에 일본 극우 ‘욱일기’ 도발/연합뉴스

IOC, 체육회에 현수막 철거 요구…욱일기 응원도 금지하기로

대한체육회, ‘범 내려온다’ 새 현수막 설치

‘신에게는 아직 5천만 국민들의 응원과 지지가 남아 있사옵니다’ 한글 현수막 -이순신 파워

시민들은 활짝 웃으며 기념촬영

(도쿄=연합뉴스) 특별취재단 = 대한체육회가 결국 도쿄올림픽 선수촌 아파트에 걸었던 ‘이순신 장군’ 현수막을 뗐다.

대한체육회 직원들은 17일 오전 일본 도쿄 주오(中央)구 하루미(晴海) 지역 올림픽 선수촌 아파트 거주층에 내건 ‘이순신 장군’ 현수막을 철거했다.

직원들은 총 8개의 이뤄진 ‘신에게는 아직 5천만 국민들의 응원과 지지가 남아 있사옵니다”라는 현수막을 한 개씩 풀었다.

일본 시민들의 반응은 뜨거웠다.

이날 선수촌을 지나가던 시민들은 철거되는 장면을 휴대폰 카메라로 담았고, 밝은 표정으로 기념사진을 찍었다.

철거 전에 만난 도쿄 시민 니호코 가누 씨는 연합뉴스에 “한국 선수단이 문제가 될 수 있는 현수막을 선수촌에 걸었다는 내용을 언론 보도로 접했다”며 “올림픽 정신을 위반한 한국 선수단에 실망했다”고 말했다.

그는 ‘관련 문구는 정치적인 내용이 아니며, 오히려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홈페이지를 통해 독도를 일본 영토로 왜곡했다’라는 취재진 말에 “독도는 수백 년 전부터 일본 땅이었기 때문에 문제 될 게 없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기념사진 찍는 일본 시민들
기념사진 찍는 일본 시민들(도쿄=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일본 시민들이 17일 일본 도쿄 하루미 지역 올림픽선수촌 앞에서 ‘이순신 현수막’을 떼는 한국 선수단 숙소를 배경으로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체육회는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임진왜란 당시 이순신 장군이 임금에게 올린 장계 ‘상유십이 순신불사'(尙有十二 舜臣不死·아직도 제게 열두 척의 배가 있고, 저는 아직 죽지 않았습니다)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신에게는 아직 5천만 국민들의 응원과 지지가 남아 있사옵니다’라는 한글 현수막을 제작해 선수촌에 걸었다.

일본 언론은 이를 두고 정치적인 의도가 있다며 문제 삼았고, 한 극우 단체는 16일 한국 선수촌 앞에서 일본 제국주의의 상징인 욱일기를 흔들며 시위를 했다.

[올림픽] 철거 전날 이순신 정신 글귀 현수막
[올림픽] 철거 전날 이순신 정신 글귀 현수막(도쿄=연합뉴스) 류영석 기자 = 지난 16일 늦은 밤 도쿄 하루미 지역 올림픽선수촌의 한국 선수단 숙소 모습.
외벽에 ‘신에게는 아직 5천만 국민들의 응원과 지지가 남아 있사옵니다’라고 적힌 문구가 걸려 있다.
대한체육회는 17일 오전 이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철거했다. 2021.7.17 ondol@yna.co.kr

파장이 커지자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한국 선수단 사무실을 찾아 현수막 철거를 요청했고, 서신으로도 ‘현수막에 인용된 문구는 전투에 참여하는 장군을 연상할 수 있기에 IOC 헌장 50조 위반으로 철거해야 한다’고 재차 요구했다.

이에 대한체육회는 IOC에 현수막 문구와 우리 입장을 설명하면서 경기장 내 욱일기 응원에 강력하게 이의를 제기했다고 밝혔다.

IOC는 모든 올림픽 경기장에서 욱일기를 사용하는 것도 올림픽 헌장 50조를 적용해 판단하기로 약속했고, 체육회는 이순신 장군 현수막을 철거하기로 상호 합의했다고 전했다.

IOC 올림픽 헌장 50조는 경기장 등 어떤 장소에서건 올림픽 기간 정치적·종교적·인종적 선전을 불허한다고 명시했다.

[올림픽] 한국선수단 숙소에 걸린 '범 내려온다'
[올림픽] 한국선수단 숙소에 걸린 ‘범 내려온다’(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17일 오후 일본 도쿄 하루미 지역 올림픽선수촌 한국 선수단 숙소에 태극기와 팀코리아 현수막과 함께 ‘범 내려온다’라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이 걸려있다. 2021.7.16 jieunlee@yna.co.kr

한편 이날 대한체육회는 선수촌에 ‘팀 코리아(Team Korea), ‘범 내려온다’라는 현수막을 새로 설치했다.

‘범 내려온다’는 한국 관광공사가 제작한 대한민국 홍보영상에 등장하는 곡 이름이다.

판소리 수궁가, 범이 내려오는 장면에서 영감을 받아 지난해 5월 퓨전 국악 밴드 이날치가 편곡해 발표했다.

해당 곡은 유튜브 등을 중심으로 국내외 팬들에게 폭발적 사랑을 받았다.

[올림픽] '여기가 한국선수단 숙소'
[올림픽] ‘여기가 한국선수단 숙소’(도쿄=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17일 오후 일본 도쿄 하루미 지역 올림픽선수촌 한국 선수단 숙소에 태극기와 팀코리아 현수막과 함께 ‘범 내려온다’라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이 걸려있다. 2021.7.16 jieunlee@yna.co.kr

김보영 대한체육회 홍보실장은 “해당 현수막은 체육회 직원들이 미리 준비해서 가져갔던 것”이라며 “기존 현수막을 대체해서 설치한 건 아니다”라고 밝혔다.

김 실장은 아울러 “대한민국을 상징하는 용맹스러운 호랑이를 내세워 선수단에 힘을 주고 싶어서 해당 현수막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