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일, 6월 15, 2024
spot_img
Home애틀랜타.미국.월드애틀랜타 특정종교단체 소속 한인 6명, 한인여성 살인혐의로 체포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영상] 특정종교단체 소속 한인 6명, 한인여성 살인혐의로 체포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10대 1명 포함…경찰 “피해여성, 몇주간 음식 못먹고 구타당해 사망”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한인 6명이 한인 여성을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14일(현지시간) 귀넷 카운티 경찰은 한국계인 이모(26)·현모(26) 씨 등 20대 한인 5명을 살인·감금·증거인멸·사체은닉 혐의로 체포했다. 이들과 함께 체포된, 미성년자인 15세 소년은 살인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5명은 미국 시민권자이며, 3명은 가족관계였다.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 현씨는 지난 12일 밤 한인 여성의 시신을 실은 차량을 둘루스 한인타운 24시간 찜질방 앞에 주차하고 가족에게 전화했다. 현씨 가족은 자동차 트렁크에서 시신을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이어 출동한 경찰은 로렌스빌에 있는 이모 씨의 자택을 수색해 한인여성이 살해된 현장인 지하실을 발견했다.

피해 여성은 20대 중반에서 30대로 추정되며, 올해 여름 한국에서 미국으로 입국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피해 여성이 영양실조로 사망했으며, 발견 당시 몸무게가 31㎏에 불과했으며 시신이 발견되기 몇주 전에 이미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에 따르면 피의자들은 특정 종교단체 소속이라고 밝혔다.

후안 마디에도 경찰 대변인은 “피해 여성이 올해 여름 종교단체에 가입하기 위해 한국에서 입국했다”며 “지하실에서 몇주 동안 음식을 먹지 못하고 구타를 당한 채 감금돼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3일에도 덜루스 사건 현장에서 300여m 떨어진 주차장에서 또 다른 시신 1구가 발견됐다.

경찰은 두 사건 사이에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美 애틀랜타서 한인 6명, 살인 혐의로 체포돼
애틀랜타서 한인 6명, 살인 혐의로 체포돼(애틀랜타=연합뉴스) 14일(현지시간)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한인 6명이 한인 여성을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다. 귀넷 카운티 경찰이 언론과 인터뷰를 갖고 수사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2023. 9. 14

영상으로 보기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Hot News
애틀랜타.미국
- Advertisment -spot_img
World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Biz.Tech
- Advertisment -spot_img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오피니언

스포츠

부동산

K-POP

People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기획

남대문마켓 세일 정보

종교

한국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
- Advertisment -spot_i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