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이거슨 호박” 미국서 1.1t 넘는 초대형 호박 수확돼

"바위야 호박이야" 미국서 1.1t 넘는 초대형 호박 수확돼(UPI=연합뉴스) 미네소타 출신 트레비스 진저가 10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 하프문베이에서 열린 호박 컨테스트에서 자신이 수확한 초대형 호박(1천161.2㎏)으로 1위를 차지한 뒤 포즈를 취하고 있다.
-Advertisement-

미국에서 무게가 1.1t이 넘는 호박이 수확돼 미국에서 가장 무거운 호박 타이틀을 거머쥐었다고 AP통신 등이 11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샌프란시스코 인근 하프문베이에서 10일 열린 세계 호박 컨테스트에서 미네소타 어노카의 원예 교사인 트래비스 진저가 출품한 호박이 무게 2천560파운드(1천161.2㎏)로 1위를 차지했다.

진저는 “올해 봄 미네소타의 호박 작황이 좋지 못했지만 이렇게 큰 호박이 자라게 됐다”라며 “이건 마치 세발자전거로 투르 드 프랑스 대회에서 우승한 것과 같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대회에 나오기 위해 거대 호박을 싣고 대회장까지 꼬박 35시간을 운전했다고 전했다.

진저의 호박은 미국에서 생산된 가장 무거운 호박의 영예를 차지했다.

하지만 이는 세계기록에는 미치지 못한다. 기네스협회에 따르면 작년 이탈리아 농부가 생산한 호박이 2천702파운드(1천225.6㎏)의 세계기록을 세웠다.

유튜브로 보기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