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년간 가스통에 모은 동전 18만8천310원 기탁한 어르신

LPG 가스통으로 만든 저금통[태백시 제공]
-Advertisement-

태백 60대 후반…”적은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 위해 써달라”

지난 10일 강원 태백시 상장동 행정복지센터에 60대 후반 어르신 한 분이 20㎏용 LPG(액화석유가스) 가스통을 들고 나타났다.

어르신은 “직접 만든 저금통”이라며 “적은 금액이지만,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고 말했다.

어르신 설명처럼 가스통에는 저금통처럼 동전을 넣을 수 있는 일(一)자 형태 구멍이 만들어져 있었다.

이런 소식을 전해 들은 강영찬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작업복 차림으로 한걸음에 달려와 가스통을 절단했고, 가스통 안에는 동전이 한가득 들어있었다.

대부분 10원짜리였고, 간혹 50원짜리도 보였다.

동전을 세어보니 모두 18만8천310원이었다.

어르신은 “기초생활보장 수급자지만, 자신보다 더 어려운 이웃을 위해 27년간 모은 동전”이라며 “이름을 밝히지 마라”는 부탁과 함께 상장동 행정복지센터를 나섰다.

김태도 상장동장은 12일 “한파 속에 따뜻한 정을 나누고자 하는 어르신의 귀한 뜻을 받들어, 기탁해주신 성금이 취약계층을 위해 잘 쓰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