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벌·자격증 등 ‘스펙’, 실제 업무성과와 관련 없어”

취업박람회
-Advertisement-

교육의봄, 11개 기업 2천416명 대상 조사

학벌이나 자격증 등 주요 ‘스펙’이 실제 업무성과와는 관련이 없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재단법인 교육의봄은 22일 오후 서울 광화문 1번가 소통공간에서 심포지엄을 열고 5개 업종, 11개 기업, 총 2천416명을 대상으로 스펙과 기업 내 성과의 관계를 조사한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수능 배치표를 기준으로 학벌을 낮은 점수부터 높은 점수까지 1∼9점으로 변환한 후 성과와의 상관관계를 조사했더니 1차 분석 결과에서는 11개 기업 중 9개 기업에서 학벌과 실제 성과가 관련이 없었고 2차 분석에서는 11개 기업 모두에서 유의미한 관련이 없었다.

기업이 신입사원을 채용할 때 실시하는 인적성 검사 역시 업무 성과와는 관계가 없다는 조사 결과도 나왔다.

3개 기업을 대상으로 인적성 검사와 실제 업무 성과의 상관관계를 조사했더니 3개 기업 모두에서 유의미한 관련성을 보이지 못했다.

교육의봄은 “학벌·스펙이 지원자의 역량과 밀접하게 연관돼 있다는 믿음이 근거가 없음이 밝혀진 것”이라며 “학벌·스펙 중심의 채용 관행에서 벗어나 직무역량 중심 채용으로 전환하는 선도적인 기업들의 결정에 강력한 근거를 제공하고 기존의 채용 관행에서 벗어나지 못한 기업들의 변화를 독려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