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비트코인 3천억원 팔아도 남은 코인 2조8천억원

-Advertisement-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AP=연합뉴스 자료사진]

최근 비트코인을 팔아 막대한 시세차익을 낸 테슬라가 여전히 우리 돈으로 3조원에 가까운 비트코인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CNBC방송은 28일 회사 공시 자료를 인용해 테슬라가 3월 말 현재 24억8천만달러(약 2조7천627억원) 상당의 비트코인을 보유 중이라고 보도했다.

테슬라가 지난 1월 15억달러(현재 환율 1조6천710억원)를 비트코인에 투자했다는 점을 고려하면 단기간에 커다란 장부상 이익을 본 셈이다. 3월 말일 기준으로 비트코인은 개당 약 5만9천달러에서 거래됐다.

이와 별도로 테슬라는 지난 26일 발표한 1분기 실적을 통해 2억7천200만달러(약 3천30억원)의 비트코인을 팔아 1억100만달러(약 1천125억원)의 이익을 챙겼다는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매입 후 비트코인 가격이 더욱 폭등하자 일부를 팔아 영업비를 절감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대규모 투자와 전기차 결제수단 허용으로 비트코인 가격을 띄우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테슬라가 불과 몇 달도 안돼 상당액을 매도한 것을 두고 일각에서는 회사와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CEO)를 향한 비판이 쏟아지기도 했다.

비트코인 시세는 4월 한때 6만달러 중반까지 치솟았다가 4만달러대로 급락한 뒤 이번주 들어 5만달러 초중반대를 유지하고 있다. 테슬라 주가는 올해 1분기 동안 15% 이상 하락했다.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