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4시 변호사협, 아시안증오범죄 온라인 세미나 연다

-Advertisement-

“반아시안 혐오범죄 대처 방안 소개합니다”

풀턴 검찰총장, FBI 애틀랜타 국장 주강사로 나서

유튜브 라이브 강좌… 한국어 통역서비스 제공, 누구나 참여 가능

홍수정 변호사와 구민정 변호사가 오늘(25일) 오후 4시 진행자로 나서 반아시안 증오범죄 대처 방안 온라인 세미나를 진행한다.

이 세미나에는 패니 윌리스 풀턴카운티 검찰청장과 제이 해커 FBI 애틀랜타국장이 주강사로 나선다.

최근 무차별 묻지마 아시안 폭행 사건이 점점 심해지고 있는 가운데 아시안 증오 범죄와 인종차별에 대해 두려움을 겪고 있는 한인들을 위해 한인 변호사들이 직접 나서 무료 법률세미나를 마련했다.

세미나를 주최하는 조지아한인변호사협회 (Korean American Bar Association of Georgia, KABA-GA)는 “제8차 무료 법률세미나를 유튜브 라이브로 오는 25일 오후 4시 개최한다”고 밝혔다.

아래 온라인 세미나 접속 링크를 클릭하면 바로 세미나에 연결된다.

온라인 세미나 유튜브 접속 링크

유진 리 대표기자

홍수정 변호사/사진 연합뉴스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