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의, 내달 23일 장학기금 마련 최대 규모 행사 연다

애틀랜타 한인상의는 내달 23일 팩토리 애틀랜타에서 장학기금 마련 갈라 행사를 개최한다. 사진: K뉴스 애틀랜타
-Advertisement-

23일 오후 6시 팩토리 애틀랜타에서

한인2세 및 경찰관 자녀 대상 장학생 20명 선정

(애틀랜타) 애틀랜타조지아한인상공회의소 (회장 썬 박)가 장학 기금 조성을 위한 연말 송년 갈라 행사를 12월23일 오후 6시 팩토리 애틀랜타에서 개최한다.

지난 22일 애틀랜타 한상의 사무실에서 썬 박 회장, 이경철 2023 세계한상대회 공동 대회장 , 이주배 자문 위원장, 최주환 이사장, 엄수나 장학 위원장들은 기자 회견을 열고, 이번 갈라 행사의 취지를 설명하고 애틀랜타 한상 역사상 가장 큰 규모로 개최하게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썬 박 한상 회장은 이번 갈라 행사에는 한인들 뿐만 아니라 닉 마시노 귀넷 상공회의소 회장을 비롯한 미주류 사회의 상공인들이 다수 참석할 예정이며, 독일, 이스라엘, 인도, 파키스탄, 중국, 인도 상공 회의소 회원들도 참석할 것이라고 말했다.

엄수나 장학 위원장은 “이번 갈라 행사를 통해 마련된 장학 기금은 내년 5월 한인 2세들과 경찰관 자녀들에게 수여하게 될 것”이라고 말하며, “갈라 행사의 성공적인 행사를 통해 더 많은 학생들에게 장학금을 수여할 수 있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장학생은 20명 정도내에서 선정할 예정이다. 협회는 곧 장학생 신청 공고는 낼 예정이라고 밝혔다.

애틀랜타 한상이 주최하는 이번 행사에는 일반인들도 참석하여 상공인간에 비지니스 네트워킹을 할 수 있으며 1인당 참가 비용은 $100불이다.

참가 등록은 한상 웹사이트 www.kaccga.org에서 할 수 있다.

<유진 리 대표기자>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