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올 여름 여행재개, 백신의 힘?

-Advertisement-

화이자, 모더나 백신 (CG)[연합뉴스TV 제공]

여행재개·봉쇄해제하는 미·유럽…확진자 폭증하는 인도

‘백신 내셔널리즘’에 간극 확대…”국제사회 나서야” 지적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은 25일 최근 두 ‘인구 대국’ 미국과 인도의 코로나19 상황을 전하면서 팬데믹으로 인한 간극이 갈수록 극명하게 나타나고 있다고 보도했다.

지난 1월부터 현재까지 코로나19 확산세가 감소해온 미국은 올여름부터 유럽 여행이 다시 가능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반면 인도는 일일 신규 확진자가 지난 21일 29만5천여명을 기록한 후 엿새째 최고 기록을 경신하고 있다. 다수 병원에서 산소통, 의약품이 바닥나는 실정이다.

미국의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추이
미국의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추이[월드오미터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인구 40% 이상 접종…곧 유럽여행 재개할듯

미국은 신규 확진자가 올해 1월 8일 약 30만7천명을 찍은 후 지난달 중순 4만 명대까지 큰 폭으로 감소했다(월드오미터 집계 기준).

이후 이달 9일 8만5천명을 넘으며 다시 증가했지만 그 뒤부터 대체로 5∼7만명을 오가고 있다.

일일 사망자 역시 지난 1월 12일 4천500명에 육박했다가 현재 1천명 아래로까지 감소했다.

확산세의 이런 완화 추세는 정부의 적극적인 백신 접종과 맞물려 나타났다.

미국은 지난해 말 접종을 시작한 이후 현재 전 국민의 41%가 최소 1차 접종을 마쳤다. 2차 접종까지 마친 이도 국민의 27%에 달한다(뉴욕타임스 백신 트래커 기준).

백신 접종자가 늘어남에 일부 주 정부나 대도시에선 실외 마스크 착용 규제를 완화하겠다는 계획을 내놓고 있다.

높은 접종률에 힘입어 이르면 올해 여름부터 미국인들은 다시 유럽 여행도 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유럽연합(EU)의 우르줄라 폰데어라이엔 집행위원장은 25일(현지시간) NYT 인터뷰에서 백신 접종을 마친 미국인이 조만간 EU 국가를 방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인도의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추이
인도의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추이[월드오미터 갈무리. 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은 코로나19 사태 초기부터 백신을 공격적으로 확보해 현재까지 자국민 상대로 약 2억2천600만 회분을 접종했다.

도널드 트럼프 전 행정부는 백신 생산을 촉진하기 위해 국방물자생산법을 발동했고, 바이든 현 행정부도 이를 계승했다.

그 결과 올해 말 미국의 잉여 백신 물량은 수억 회분에 달할 것으로 이코노미스트는 전문가들을 인용해 전했다.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