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꿈이 있어요!” 장애인체육인의 밤 열린다

0
586

천경태 회장

10일 오후3시, 제일장로교회 ‘거북이 마라톤대회’ 시상식 개최

천경태 회장 스프린트 철인경기 출전, 건재 과시

장애인들에게 꿈과 희망을!

동남부 유일한 장애인 체육 단체인 미 동남부장애인체육회(회장 천경태)가 ’2021 희망 나눔 장애인 체육인의 밤’ 행사를 오는 10일 오후 3시에 제일장로교회에서 개최한다.

이 행사에서 지난 8월부터 시작해 장장 3개월 간 열린 ‘거북이 마라톤대회’의 시상식도 열린다. 또 지적발달장애인 오케스트라인 더 에이블 오케스트라 (The ABLE Orchestra, 지휘 정미경)의 연주가 열리고, 장애인 가족 부모들이 유소년 학령기 자녀의 삶과 성인장애인의 삶의 애환에 대한 간증도 전한다.

지난 6월 14일~9월 14일 동안 대구광역시 장애인체육회와 공동주최로 열린 ‘2021 거북이 마라톤대회’에서 한국과 애틀랜타에서 약 7백여명의 선수들이 참여했다. 애틀랜타에서 참여한 장애인과 비장애인 모두에게 기념 메달과 상품을 수여할 예정이다. 

천경태 회장은 “장애 속에서 가능성을 찾아내고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하는 아름다운 사회를 만들어 가는 일에 많은 분들이 동참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더 에이블 오케스트라는 지난 2019년 광복절 음악회에서 유진 리 지휘자의 초청으로 무대에 올라 큰 감동을 준 바 있다.

한편, 지난 3일 애틀랜타 레이크 레니어에서 열린 2021 스프린트 철인삼종 경기에서 에 천경태 회장이 출전해 완주했다. 이 경기는 수영400야드, 자전거 13마일, 러닝 5킬로미터로 3 종목에 걸치는 강인한 체력을 요구한다.

매년 10월 첫째주 일요일에 열리는 이 대회는 10대부터 80대에 이르기까지 남녀 구분 없이 800 여 명이 참가했다.

<유진 리 대표기자>

- Advertisement - 이메일로 뉴스받기 (클릭)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